◈ 제주시지역 ◈ 제주시동부 ◈ 제주시서부
◈ 서귀포시지역 ◈ 서귀포시동부 ◈ 서귀포시서부

관광지정보 서귀포시서부

    대정향교  - 사계리 유적지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에 있는 조선시대의 향교이다.
 
 
태종 8년인 1408년에 현유의 위패를 봉안하여 배향하고 지방민의 교육과 교화를 목적으로
하여 대정현 성내에 창건하였다.
처음에는 북성안에 있었으나 중간에 동문 밖으로 옮겼고, 다시 서성안으로 옮겼으나 효종 41년
인 1653년 이원진 목사가 현재의 위치인 단산 아랫족으로 이건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뒤 대성전은 현종 10년인 1669년, 숙종 14년인 1688년, 영조 28년인 1752년, 헌종 1년인
1835년에 중수하였고, 명륜당은 영조 48년인 1772년에 중건하였다.
여러 차례의 중·개축을 거친 뒤, 1993년에는 남제주군에서 대성전을 다시 중수하게되었다.

 
 
 
현재 경내에는 각 5칸의 대성전·명륜당·동재·서재 신삼문·대성문·동말문·동정문 등이 있으며,
제주에 있는 세 향교 중 원형을 가장 잘 간직하고 있다.
대성정에는 정위와 배형 4성위, 송조 4현과 우리 나라 18현인 후형 22위의 위패가 봉안되어있다.

 
 
 
 
 
 
 
 
 
 
 
 <대정향교 주변 전경>

"명륜당"이라는 액자는 순조 때 변경붕 현감이 주자필을 본받아 게시하였고, 대정현 훈장 강사공
은 이 고장에 유배왔던 추사 김정희에게 요청하여 "의문당"이라는 액자를 받아 게시하였다.

 

현재 대정향교에 보관되어 있는 "의문당"이란 액자를 살펴보면, 『도광이십육년 병오 십일월 일
진주후인강사공 청적소전참판 김공정희 제액근게 각자향원오재복 공자탄진이사칠구년 무진춘
재게』라 하였으므로, 각자는 향원 오재복에 의해 이루어졌음을 알 수 있다.

특히 강사공은 1811년은 삼강오륜을 상징하는 소나무 세 그루와 팽나무 다섯 그루를 대성전
뜰에 심었는데, 오늘날에 와서는 자연 재해와 관리 소홀로 인하여 거의 고사하고 말았다.

이 향교는 1971년 8월에 제주도 유형문화재 제 4호로 지정되었으며, 1984년 4월 1일부터는 문명
학원을 병설하여 운영하고 있다.

소장된 전적으로는 <대정향교절목> 등 18종 37권이 있는데, 유교경전의 집주류가 주류를 이루
고 있다.  현재 운영은 제주도 향교재단에서 맡고 있다.

 

조선시대에는 국가로부터 전적과 노비 등을 지급받아 훈도 1명이 정원 30명의 교생을 가르쳤으나 갑오개혁이후 신학제 실시에 따라 교육적 기능은 없어지고, 봄·가을로 석전제와 초하루·보름에 분향만을 하고 있다.
단산을 등지고 앞으로 송악산을 바라보면서 자리해 있는 대정향교는 읍성이 있던 보성리로부터 4㎞ 남짓 떨어져 있다.

 

대  상

기준

관광지요금

성   인

무료 

무료

-

청소년

없음 

무료

-

소   인

없음 

무료

-

노   인

없음 

무료

소요시간

개폐장시간

국가유공자

없음 

무료

25~35분

장애인

없음 

무료

군   인

없음 

무료


 

* 제주공항 - 95번국도 - 대정향교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향교로 165-17(사계리) ☎064-794-7944

 
 

 

 

제주도 서귀포시 서홍동 731(남성로128번길 37-10)  TEL:064-739-1331 서귀포푸른바다펜션
사업자등록번호: 616-23-65108     통신판매:  제 2008-제주천지-5호   대표:김혁